지난 8년간 셀카 찍다가 259명이 사망 했다고 합니다.

전 세계에서 최근 8년동안 핸드폰으로 셀카를 찍다가 사망한 사람이 약 259명 정도 된다고 합니다.

CNN에 따르면 뉴델리 공립의대 소속 올 인디아 연구소 연구원들은 2011년 10월부터 2017년 11월까지 셀카를 찍다가 발생한 사망 사고에 대한 언론 보도를 취합한 결과 약 259명이 사망했다고 발표 했습니다.

가장 많은 셀카 사망 사고는 인도에서 발생했고 러시아, 미국, 파키스탄 등이 그 뒤를 이었다고 합니다.
사망자 중에서 약 72%는 남성이었으며, 30세 이하가 많았습니다.

일반적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셀카 찍는 것을 더 좋아하지만, 극적인 장면 연출을 위해 위험을 감수하는 것은 남성이 더 많다는 분석이라고 합니다.

형태별로 보면 익사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.
사람들은 주로 해변에서 파도에 휩쓸리거나 배 위에서 떨어져 사망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.

Leave a Reply